우돈타니에서 라오스 가기 : 우돈타니 버스터미널, 라오스 심카드, 환전


우돈타니에서 라오스 가기 : 우돈타니 버스터미널, 라오스 심카드, 환전

우리는 삼면이 바다에 위로는 북한으로 막혀있어 사실상 육로 이동이 불가능합니다.이에 반해 동남아 국가들은 유럽 국가와 마찬가지로 육로로 간단하게 국경을 넘나들 수 있습니다. 대표적인 예로는 운해로 유명한 푸치파가 그런 곳 중 하나인 데 산 경계에 표지석 하나 세워 여기는 태국 - 라오스 국경이라는 표시만 해둔 곳도 있을 정도입니다.태국과 라오스를 넘나드는 국경으로는 여행자들 사이에 널리 알려진 농카이, 치앙콩이 있습니다.이번 라오스 여행은 우돈타니에서 방비엥, 비엔티엔을 여행 후 다시 우돈타니로 돌아오는 여정이었습니다.우돈타니 버스터미널우돈타니 버스터미널 1이라고 되어있는 데 우돈타니 버스터미.......


원문링크 : 우돈타니에서 라오스 가기 : 우돈타니 버스터미널, 라오스 심카드, 환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