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란드 1년 살기] 162일째, 폴란드 여행 - 카르파치 여정 1탄 (스네즈카산 : 거인의 산)


[폴란드 1년 살기] 162일째, 폴란드 여행 - 카르파치 여정 1탄 (스네즈카산 : 거인의 산)

[폴란드 1년 살기] 162일째, 폴란드 여행 - 카르파치 여정 1탄 (스네즈카산 : 거인의 산)요즘 여행에 대한 욕구가 더 커지구 있습니다.엄마가 하지말라고 하면, 더 하고 싶듯이못하게 하니까 더 하고 싶네요.그래서, 사람들 별로 없는 새벽에등산을 하기로 했습니다.그렇게 찾아보다 알게된 '카르파치(Karpacz)'이 곳으로 떠나게 되었습니다.1. 6월12일 밤 10시(출발 1일 전)내일(13일) 일출을 보려면, 새벽2시에는 출발해야 합니다.브로츠와프(wloclaw) 에서 카르파치(Karpacz)까지 1시간40분 정도 걸리니까2시면 충분하다고 생각했습니다.오늘의 행선지 : 스네즈카 산(Snezka)카르파치라는 동네에 있는 스네즈.......


원문링크 : [폴란드 1년 살기] 162일째, 폴란드 여행 - 카르파치 여정 1탄 (스네즈카산 : 거인의 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