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란드 1년 살기] 3일차 - 아직 아무것도 하지 않았다.


[폴란드 1년 살기] 3일차 - 아직 아무것도 하지 않았다.

[폴란드 1년 살기] 3일차 - 아직 아무것도 하지 않았다. 본의 아니게, 폴란드에서 1년동안 살게 되었습니다... (저의 의지는 30% 정도 반영) 일단 오게되었으니 예전에 호주 워킹홀리데이 갔을때처럼 그냥 소소한 일상들 올리면서(이런걸로라도 스스로...위로를....)블로그와 인스타에서는 즐겁게 사는척 살아볼까 합니다. 폴란드 1년 살 짐 택배로 보내는게 귀찮아서 죄다 끌고 왔다능... 여담이지만 이번에 캐리어 두개 보냈더니 얼마나 험하게 다룬건지 자크부분이 고장나있더라구요 (폴란드 출국하기 3일전에 구입) 이 모양이라 부들부들 거리면서 LOT (폴란드 항공사) 조져버리자 했는데 다행히 고쳐져서 기분은 조금 나아졌습니다. ※ 웬만.......


원문링크 : [폴란드 1년 살기] 3일차 - 아직 아무것도 하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