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 분노는 잠깐 동안 미쳐버리는 것이다.


#11. 분노는 잠깐 동안 미쳐버리는 것이다.

|제3860호| 2020-02-25 분노로 남을 해치는 것은 벌과 같다 분노로 남을 해치는 것은 벌과 같다. 벌은 성이 나면 다른 것을 쏜다. 쏘인 것은 약간 아프고 말지만, 벌은 목숨을 잃는다. - 성 스테파노 촌철활인:한 마디의 말로 사람을 살린다! “분노는 잠깐 동안 미쳐버리는 것이다. 술에 취하는 것과 분노에 취하는 것은 한가지다. 분노했을 때 한 행동은 분노가 풀리고 나면 반드시 후회한다. 그러므로 분노했을 때는 마땅히 스스로를 꽉 눌러서 생각하지도 말고 말하지도 말아야 한다. 또 성낼 일을 행해서도 안 되고, 성나게 한 사람을 나무라서도 안 된다” 예수회 신부 판토하가 지은 칠극에 나오는 분노를 이기는 법입니다. .......


원문링크 : #11. 분노는 잠깐 동안 미쳐버리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