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저지 상어 습격사건) 영화 '죠스' 모티브 사건


(뉴저지 상어 습격사건) 영화 '죠스' 모티브 사건

1916년 7월 1일 미국 뉴저지 대표적인 휴양지인 비치 헤이븐에서 숙박업을 하던 25세의 찰스, 그는 수영을 하던 도중 갑자기 상어의 습격을 받아 다리를 크게 물렸다 안전요원에게 즉시 구조되었으나 출혈이 너무 심해 당일 사망하였다 상어의 첫 공격 때 심각성을 인지하지 못하였고, 장사를 망칠까 봐 숨기고 해안을 계속 개방했다 7월 6일 비치 헤이븐에서 72km 정도 떨어진 휴양지 스프링 레이크에서 27세의 스위스인이 또 상어에게 공격받아 두 다리가 잘려 나간 사건이 발생했다 이번에도 역시 곧바로 구조되었으나, 과다출혈로 숨졌다 이때는 상어의 공격을 받은 걸 많은 사람들이 목격했고 유력 일간지들이 자극적으로 보도하는 바람에 공.......


원문링크 : (뉴저지 상어 습격사건) 영화 '죠스' 모티브 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