을지로 트윈타워 마라공방에서 마라탕 먹었습니다.


을지로 트윈타워 마라공방에서 마라탕 먹었습니다.

일주일만에 다시 마라공방을 방문하였습니다. ㅎㅎ 마라탕을 다시 주문했지요. 요새 업무 스트레스가 커서 그런건지 몰라도 자꾸 매운것을 찾게 되더라고요. 제가 스트레스 받으면 매운것을 찾아 먹는 습관이 있습..


원문링크 : 을지로 트윈타워 마라공방에서 마라탕 먹었습니다.